Tuesday , January 19 2021

"[KBL] '허일영 25 득점, 먼로 더블 더블', 오리온 KGC 꺾고 2 연승 "- 헤럴드 경제



이미지 중앙

오리온 은 대릴 먼로 (좌) 의 복귀 이후 10 연패 를 끊고 2 연승 을 달렸다. [사진=KBL]

[헤럴드경제 스포츠팀=김권호 기자] 고양 오리온 이 허일영 의 3 점슛 과 대릴 먼로 의 골밑 장악 을 앞세워 안양 KGC GC 꺾고 2 연승 을 달렸다.

은 은 17 일 안양 실내 체육관 에서 열린 2018-2019 SKT 5GX 프로 농구 안양 KGC 경기 에서 93-85 승리 했다. 이 이 8 번의 3 점슛 시도 중 7 번 을 성공 하는 기염 을 토 해냈고 (25 득점), 대릴 먼로 는 더블 더블 을 기록 하며 팀 을 승리 로 이끌었다 (17 득점 10 리바운드) 또한, 최진수 와 최승욱 이 공수 양면 에서 집중력 을 보여 주며 그 뒤를 뒷받침 했다 (각각 12 득점 8, 14 득점 7). KGC 홀로 랜디 컬페퍼 가 홀로 34 득점 을 올리며 분전 했지만, 팀 의 패배 로 빛 이 바랬다.

경기 가 시작 되고 초반 기선 제압 에 성공한 것은 KGC 였다. KGC 김윤태 의 득점 인정 반칙 을 시작 으로 연속 득점 득점 을 올렸다. 그러나 오리온 은 뒤쳐 지지 않았다. 과 먼로 의 활약 으로 경기 를 접전 양상 으로 으로 끌고. 그리고 이런 접전 양상 은 1 쿼터 내내 지속 됐다.

1 쿼터 후반, KGC 는 한희원 의 3 점슛 이 터지 면서 분위기 를 가져 가는 듯 했다. 오리온 역시 최승욱 의 활약 을 바탕 으로 경기 의 의 균형 을. 오리온 은 김강선 이 종료 직전 2 점슛 을 성공 시키며 17-18 로 1 쿼터 를 마쳤다.

2 쿼터 초반 은 양 팀 모두 외국인 선수 들의 활약 활약 이 돋보 였다. KGC 는 매킨토시 가 연속 6 득점 을 기록 하며 기세 를 올렸다. 역시 야투 난조 에서 벗어나는 모습 을 보여줬다. 오리온 의 외국인 선수 들 도 분전 했다. 가 가 3 점슛 을 터뜨렸고, 먼로 는 골밑 에서 연속 득점 을 만들어 냈다.

이후 로 는 국내 선수 들이 집중력 을 보여줬다. 오리온 의 허일영 이 3 연속 3 점포 를 터뜨렸다. 과 최진수 도 속공 과 컷인 을 통해 득점 에 에 가세. 에 에 KGC 는 한희원 과 김윤태 의 3 점포 로 응수 했다. 2 쿼터 역시 팽팽한 양상 으로 흐른 가운데, 오리온 이 최승욱 의 2 쿼터 마지막 ​​득점 을 통해 41-39 로 2 점 리드 를 가져 갔다.

3 쿼터 는 KGC 컬페퍼 의 원맨쇼 가 빛났다. 쿼터 초반, 오리온 은 최진수 의 3 점슛 과 김강선 의 연속 득점 에 힘 입어 점수차 를 조금씩 벌리는 듯 했다. 그러나 컬페퍼 의 외곽 슛 이 터지고, 기승 호 까지 3 점슛 을 성공 시키며 추격 에 박차 를 가했다. 컬페퍼 의 활약 은 계속 됐다. 컬페퍼 는 3 쿼터 에만 21 득점 을 올렸다. KGC 컬페퍼 의 활약 속 에서 67-64 로 역전 에 성공 했다.

4 쿼터 에 오리온 은 컬페퍼 에 대한 수비 를 를 강화 했다. 그럼에도 컬페퍼 는 11 득점 을 올리며 여전히 좋은 득점력 을 보여줬다. 그러나 4 쿼터 들어서 KGC 의 득점 원 은 컬페퍼 가 거의 유일 했다. 은 은 4 쿼터 허일영 의 3 점포 와 먼로 의 골밑 을 바탕 으로 여러 선수 들이 고르게 득점 을 기록 했다. KGC 결국 결국 4 쿼터 에서 18-29 로 무너지며 최종 스코어 85-93 패배 했다.


Source lin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