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unday , February 16 2020
Home / korea / 손흥 민 “우리 가 약팀 에게 이길 땐 아무 말도 없으시 다가 …”

손흥 민 “우리 가 약팀 에게 이길 땐 아무 말도 없으시 다가 …”



  • • 브라질 과 평가전 이후 느낀 점 언급 한 손흥 민
  • • 손흥 민, “앞으로 개선 되면 저희 가 한 발짝 더 성장할 수 있을 것”

네이버 TV, '스포탈 TV'

손흥 민 선수 가 브라질 과 경기 가 끝난 뒤 느낀 점 을 언급 했다.

지난 19 일 파울루 벤투 감독 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 은 아랍 에미리트 모하메드 빈 자예드 경기장 에서 브라질 과 평가전 을 치렀다. 경기 는 0 대 3 으로 패배 했지만, 선수 들은 다양한 기술 을 시도 하며 빠른 템포 로 경기 를 이어 갔다. 경기 시청률 은 10.1% 를 기록 하며 인기 를 끌었다.

손흥 민 선수 는 경기 가 끝난 뒤 인터뷰 에서 "경기 내용 에 비해 결과 가 좀 많이 아쉽다" 고 말했다. 그는 "브라질 이라는 팀 상대로 이렇게 경기 할 수 있는 기회 가 많지 않다" 라며 "선수 들이 오늘 경기 를 통해 '많은 걸 배웠 구나' 라고 현실적으로 느꼈으면 한다" 고 했다.

한 기자 는 손흥 민 선수 에게 "강팀 과 약팀 을 상대 할 때 간극 을 줄일 수 있는 방법 이 뭐냐" 고 물었다. 손흥 민 선수 는 "항상 축구 에는 답 이 없다고 생각 한다" 라며 "저희 가 약팀 이랑 상대 해서 이기고 나서는 아무 말씀 없으시 다가, 저희 가 원정 경기 에서 고전 하는 때가 없지 많이 있었는데 이런 부분 이 저도 마찬가지로 많이 개선 돼야 할 것 것 같다 "고 했다. 그는 "많이 개선 되면 저희 가 팀 으로서 선수 로서 한 발짝 더 성장할 수 있을 것" 이라고 덧붙였다.

올해 마지막 A 매치 를 마무리 한 손흥 민 선수 는 소속 팀 토트넘 으로 돌아가 시즌 을 치른다. 토트넘 은 이날 감독 포체 티노 를 경질 하고 후임 감독 을 물색 중이다.

이하 뉴스 1


Source link